top of page

드라마 바이블 95일

시 75편 렘 26~28장, 눅 9~10장, 시 29편

누가복음 9장에 보면 예수님은 변화산 사건 이 후 하루를 더 유하시고 내려오십니다. 그리고 처음 맞은 사건은 제자들이 귀신 들린 아이를 쫓아내지 못해 당황해 하고 있던 일이었습니다. 예수님은 그들을 향해 "믿음이 없고 패역한 세대여 내가 얼마나 너희와 함께 있으며 너희에게 참으리요 네 아들을 이리로 데리오 오라" 말씀하시고 귀신을 쫓아내주십니다.

예수님의 말씀 가운데 믿음이 없고 패역한 세대여 라는 말씀은 비뚤어지고 왜곡되고 굽어 있다는 표현입니다. 즉 제자들의 마음이 예수님이 하시는 말씀과 마음과는 다르게 다른 생각과 길로 가고 있는 것에 대한 말씀이셨습니다. 실제로 예수님의 죽음에 대해 말해도 깨닫지 못하고 오히려 누가 크냐 서로 싸움하고 있던 제자들의 모습은 이 사실을 더욱 분명하게 해주고 있습니다.

우리에게도 이런 영적인 전쟁이 늘 존재 합니다. 예수님이 무엇을 원하시는지 우리는 알아야 합니다. 그것은 바로 예수님의 말씀에 온전히 순종하며 따르는 겸손함입니다. 늘 잊지 말아야 할 것은 나는 할 수 없고 알수 없지만 우리 예수님은 알고 계시고 할 수 있으시다는 믿음을 놓치 않고 맡겨진 사역에 감사하며 가장 작은 자리에서 부터 최선을 다하여 섬기는 모습이 우리에게 있길 소망합니다. "너희 모든 사람중에 가장 작은 그가 큰자니라..."

조회수 1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